정재현 상주시의회 의장직 복귀, 법원..불신임 의결 효력정지 가처분 수용

기사입력 20-09-24 21:31 | 최종수정 20-09-24 21:31

본문

c6366d203e465f0ef39da49836b799a4_1600950671_3603.jpg 


지난 8일 열린 제202회 상주시의회 임시회 제3차 본회의에서 더불어민주당 소속 정길수 의원의 발의로 가결된 정재현 의장의 불신임안 건에 대하여 24일 대구지방법원이 불신임 의결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을 받아들인다고 결정했다.

이로써 후반기 의장 취임 두 달여 만에 불신임안 의결로 불명예 퇴진한 정재현 상주시의회 의장이 의장직을 회복하게 되었다.

정재현 의장의 불신임안은 전체 의원 17명 중 정 의장을 제외한 16명이 투표, 찬성 10표, 반대 4표, 기권 2표로 가결되어 차기 의장 보궐선거에서는 11표를 얻은 안창수 의원이 새 의장으로 선출되었다.

정 의장은 “무엇보다 상주시민들에게 가장 죄송하고 송구스럽다”며 “시민들의 기대에 부응하는 의정활동을 위해 상주시의원들과 합심해 노력하는 시의회의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말하고

내일(25일) 오전 11시 상주시브리핑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에 대한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상주문경로컬신문 기자
<저작권자 © 상주문경로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의회소식 인기뉴스

오피니언

포토뉴스

의회소식

기관/단체

최근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