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상무, 동계 전지훈련서 ‘행복축구’ 담금질 시작!

1차 울산·2차 부산 기장에서 전지훈련 진행

기사입력 21-01-05 09:08 | 최종수정 21-01-05 09:08

본문

f3a1fc87f2aa9232c80e84b4d50fc276_1609805282_5282.jpg


김천상무가 창단 첫 시즌을 앞두고 본격적인 동계 전지훈련에 돌입했다.

김천상무프로축구단(대표이사 배낙호)이 4일부터 24일까지 울산서 1차 전지훈련을 진행한다.  


K리그2에서 첫 출발하는 김천상무는 전지훈련을 통해 체력, 전술 훈련을 포함해 실전 준비를 완벽히 마칠 예정이다. 더욱이 팀워크와 수비 조직력 강화에 초점을 맞췄다. 김태완 호의 ‘행복축구’ 팀 컬러는 올해도 유지될 예정이다.

f3a1fc87f2aa9232c80e84b4d50fc276_1609805315_8263.jpg 


김천상무 김태완 감독은 “김천상무에 대한 기대에 부응하도록 열심히 준비하겠다. 그 과정에서 선수들이 행복하게 축구하는 것이 중요하다. 모두 하나가 돼 단단한 원 팀을 만들겠다”고 전했다.

한편, 김천상무는 1차 전지훈련 이후 25일 부산 기장으로 이동해 내달 19일까지 2차 전지훈련을 진행할 예정이다.





상주문경로컬신문 기자
<저작권자 © 상주문경로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스포츠 인기뉴스

오피니언

포토뉴스

의회소식

기관/단체

최근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