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생활체육지도자 배치사업 도농복합형 부문 전국 1위 선정

기사입력 20-05-15 18:38 | 최종수정 20-05-15 18:38

본문

99fae4fdafba04f5b26d44f4a12cbb3d_1589535480_8844.jpg


대한체육회 생활체육지도자 배치사업 운영능력 평가에서 문경시가 시군구체육회 도농복합형 부문 전국 1위에 선정돼 인센티브 혜택을 받게 됐다.
 

15일 문경시에 따르면 대한체육회에서는 전국 시군구체육회와 생활체육지도자를 대상으로 매년 생활체육지도자 배치사업 운영능력을 평가하고 있으며, 평가방법은 생활체육지도자 통합관리시스템 입력 데이터를 활용한 절대평가이다.
 

문경시는 생활체육 교실 참여자율과 신규 생활체육교실 참여기관 비율을 포함한 사업역량과 수혜자 만족도 조사에서 특히 높은 점수를 받아 1위에 선정되었다.
 

인센티브 금액은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추후 확정되며 생활체육지도자 사기진작과 프로그램 향상에 사용될 계획이다.
 

99fae4fdafba04f5b26d44f4a12cbb3d_1589535495_8798.jpg

생활체육지도자 배치사업은 공공체육시설, 복지시설 등에 생활체육지도자가 찾아가서 생활체육 활동을 지도하는 사업으로, 문경에는 일반생활체육지도자 6명과 어르신생활체육지도자 5명, 장애인생활체육지도자 1명이 활동 중이다.
 

시는 앞으로도 생활체육을 사전적 복지 차원으로 접근해 시민 건강수명과 평균수명의 격차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보급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찾아가는 생활체육지도자 배치사업을 통해 시민건강증진과 삶의 질 향상으로 건전한 여가풍토를 조성하고 스포츠로 행복한 문경시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상주문경로컬신문 기자
<저작권자 © 상주문경로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스포츠 인기뉴스

오피니언

포토뉴스

의회소식

기관/단체

최근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