점촌중앙로타리클럽, 문경문화예술회관에 자동심장충격기 기부

기사입력 20-09-16 09:18 | 최종수정 20-09-16 09:18

본문

1b031b4db7b1088d8180322f18b20cc2_1600215506_201.jpg

 

점촌중앙로타리클럽은 지난 15일 문경문화예술회관에 자동심장충격기(200만원 상당)를 기부했다.

 

지난 9월 3일 문경문화예술회관 직원들을 대상으로 자체 소방훈련을 실시하면서 비상대피로의 최신화 필요성을 인지해 소화기·유도등·비상등·비상대피로를 현행화해 변경․설치했고, 공연장 내 심정지 환자 돌발 상황에 대비해 자동심장충격기 설치가 필요하다고 판단했다.

 

여러 봉사단체에 도움을 요청한 결과 연초에 계획이 잡혀 있어 어렵다는 회신을 받던 중 ‘점촌중앙로타리클럽’에서 자동심장충격기 기부의 뜻을 밝혔다.

 

점촌중앙로타리클럽(회장 정용진)은 회원 90여명을 보유한 봉사단체로 1971년 창립 이래 취약계층을 위한 주거환경개선사업, 전동휠체어 급속충전기 설치사업 등 무수히 많은 봉사활동을 펼쳐 지역소외계층에게 찾아가는 봉사에 앞장서왔다. 또한 기초질서 지키기·환경보호활동 등을 통해 시민들이 당면한 문제해결에도 동참하고 있다.
 
문경문화예술회관은 자동심장충격기를 기부 받음으로써 공연 도중 심정지 환자 긴급상황 발생 시 더 신속하게 대처할 수 있어 앞으로 관객들이 안전하게 공연을 관람할 수 있게 됐다.

 

고윤환 문경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 속에 기부라는 큰 결정을 내려주신 점촌중앙로타리클럽 회장 및 회원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상주문경로컬신문 기자
<저작권자 © 상주문경로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정치/사회 인기뉴스

오피니언

포토뉴스

의회소식

기관/단체

최근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