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도시재생지원센터, 빈점포 활용을 위한 상생협약 체결

기사입력 20-07-02 10:41 | 최종수정 20-07-02 10:41

본문

f897f71d91ba32829db2f7c15f06d09f_1593654040_5272.jpg

문경시와 도시재생지원센터가 빈점포 활용을 통해 공유아트갤러리를 조성하는 등 도시재생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중에 공유아트갤러리 1,2호점에 이어 추가로 무상임대에 뜻을 밝힌 건물주(장동호)와 점촌 역전상점가 상인회장(배창우)와 상생협약을 체결했다.

 

건물주의 무상 임대에 문경시와 문경시도시재생지원센터의 지원이 더해져 빈 점포 3, 4호점(중앙8길 20-1)은 주민이 제안한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열린 책방과 주민 동아리를 위한 공간’이 운영될 예정이다.

 

빈 점포 3,4호점을 제공하기로 한 장동호 건물주는“공유아트갤러리를 통해 거리에 사람이 늘고 도시가 활력을 되찾는 것을 보고 무상임대에 동참했다.”며, “공간 활성화를 통해 주변 상권을 살려 더욱 희망찬 문경이 될 수 있도록 힘을 보태겠다.”고 전했다. 

 

이에 문경시와 센터는 공유아트갤러리 1호점, 2호점과는 또 다른 지역민의 삶의 질을 높이고 원도심이 되살아날 수 있는 새로운 문화공간을 만들어보겠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상주문경로컬신문 기자
<저작권자 © 상주문경로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정치/사회 인기뉴스

오피니언

포토뉴스

의회소식

기관/단체

최근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