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여섯째 복덩이 탄생- 장려금 3,000만원 지원

기사입력 20-05-15 18:34 | 최종수정 20-05-15 18:34

본문

99fae4fdafba04f5b26d44f4a12cbb3d_1589535132_2503.JPG
                          여섯째 복덩이 탄생 이**부부(사진제공-문경시)
 

문경시에서 작년에 이어 올해도 여섯째 아이가 태어났다. 관내에서 식당(이가네생고기)을 운영하는 이**(45), 성**(44) 부부는 지난 4월 29일 건강한 아들을 얻어 4남 2녀의 부모가 되었다.

 

보건소는 임산부 등록을 하면 체계적인 관리를 위해 산전검사, 엽산제와 철분제 지원, 초음파 및 기형아검사 쿠폰 발급 등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며, 출산한 가정에 건강관리사를 파견해 산모와 신생아의 양육을 돕는 산모․신생아 건강관리서비스를 제공한다.

99fae4fdafba04f5b26d44f4a12cbb3d_1589535225_1052.JPG

또한 출산장려금을 첫째 360만원, 둘째 1,400만원, 셋째 1600만원, 넷째이상 3,000만원을 지급해 출산장려 분위기를 조성하고 있다.

 

세 자녀 이상의 가정에는 가족진료비를 지원하고 셋째아 이상 출생아에게는 건강보험을 가입해주며, 저소득가정에는 영양플러스 보충식품을 제공하는 등 많은 가정이 수혜를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문경시의 출산정책에 힘입어 올해 3,000만원의 수혜를 받은 다자녀 가정은 넷째 3가정, 다섯째 1가정, 여섯째 1가정으로 총 5가정이다. 지난해 넷째 이상 출생아 수인 5명과 비교해 보았을 때 올해는 다자녀 수가 좀 더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시 관계자는 “저출산 시대에 여섯째 아이가 태어나 정말 반갑고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앞으로도 다양한 출산장려정책을 추진해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행복도시 문경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상주문경로컬신문 기자
<저작권자 © 상주문경로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정치/사회 인기뉴스

오피니언

포토뉴스

의회소식

기관/단체

최근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