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전시관 6월부터 유료 전환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입장인원 제한 및 사전예약제 실시

기사입력 20-06-01 11:13 | 최종수정 20-06-01 11:13

본문

a6b1a03b7ccce1a7fead0af3780bef1d_1590977627_8183.JPG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관장 서민환)은 전시관(생물누리관) 관람을 2일부터 유료화 한다고 밝혔다.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은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임시 휴관 중이던 전시관을 ‘생활 속 거리두기’ 전환 후 무료로 개방한 바 있다.

실내 시설 중 관람객의 밀접한 접촉이 예상되는 일부 체험 전시시설과 전시해설은 별도 공지 시까지 제한된다.

관람객의 안전을 위하여 관람 회차별 입장인원을 제한하고 있으며, 발열체크를 비롯한 방역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자원관은 방문객들에게 누리집을 통한 사전예약과 마스크 착용 및 적정 거리 유지 등 생활방역 수칙 준수를 당부하였다.




상주문경로컬신문 기자
<저작권자 © 상주문경로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국뉴스 인기뉴스

오피니언

포토뉴스

의회소식

기관/단체

최근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