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복원작업 진행중입니다. 신속한 작업으로 정상화 하겠습니다.

문경시보건소, 전 공무원 대상 직장내 자살예방 생명존중 교육

8월부터 10월까지 2개월간 공무원 이동상담소도 설치 운영

기사입력 21-12-03 14:09 | 최종수정 21-12-03 14:09

본문

8cf8c69d8dec5f4df9ff8e30dce63e3b_1638508067_5185.jpeg
        ▲간부공무원 포함 전 직원 대상 직장 내 생명존중 문화 확산을 위한 자살예방 교육(문경시 제공) 


문경시보건소는 지난 1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간부공무원 포함 전 직원을 대상으로 직장 내 생명존중 문화 확산을 위해 자살예방 교육을 실시하였다. 


자살예방은 가족이나 친구, 직장동료 등 누구든지 주변인의 자살징후를 사전에 발견하는 보고 듣고 말하기의 신호를 유심히 관찰해야 한다. 


보고는 자살 할려는 사람이 보내는 신호 즉 언어, 행동, 상황적 신호이며, 듣고는 그러한 생각이나 구체적인 계획을 갖고 있는지 들어야 하며, 말하기는 전문가에게 도움을 요청하는 것이다. 


최근 문경시도 공무원의 직무 스트레스, 우울 등으로 인한 자살예방 및 정신건강증진을 위해 8월 25일부터 10월 28일까지 2개월간 문경시청 내 이동 심리상담소를 설치·운영하였다. 


우울, 불안 및 스트레스 등에 대해 정신건강검진 및 심층상담을 실시하였고 검사 결과 고위험군으로 분류되면 추후 등록관리 및 치료 연계 등을 지원하였다.


이번 교육으로 직장 내 스트레스 및 우울 등으로 위기상황에 놓인 자살고위험군을 발견하고 함께 극복하며 자살예방 지킴이로써의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교육하였다.  


박애주 문경시 보건소장은“이 교육이 직장 내 생명존중 문화를 확산하고 자살은 개인적인 문제가 아니라 사회적인 문제로 인식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상주문경로컬신문 기자
<저작권자 © 상주문경로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문경시 인기뉴스

  • 게시물이 없습니다.

오피니언

포토뉴스

의회소식

기관/단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