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관광업체 촘촘한 방역 점검...방역물품 배부

기사입력 21-07-21 11:24 | 최종수정 21-07-21 11:24

본문

315dd8362be681bb2f8bf94ef52d65f5_1626834201_024.jpg
     문경시 공무원이 관광업체를 찾아 방역물품을 전달하고 방역 점검을 실시하고 있다(사진제공-문경시)


문경시는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해 거리두기가 4단계로  조정됨에 따라 지난 7월 14일부터 23일까지 관광펜션 10개소, 야영장 19개소 등 관광사업체 32개소에 방역물품(마스크 2,000매, 손소독제 180개)을 배부하고 방역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방역점검은 지속적인 코로나19 백신 접종과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맞아 방문객이 증가하고 있어 관광펜션, 야영장 등 관광사업체를 대상으로 감염병 예방 및 확산방지를 위해 방역물품을 배부하고 객실 내 정원기준 준수여부, 사회적 거리  두기 등 방역수칙 준수 여부 등을 집중적으로 점검하고 있다.


시는 점검결과 위반사항이 확인되면 시설 및 업주에 과태료 부과 등 즉각적인 현장 조치를 통해 방역수칙 준수를 유도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문경시는 방역안전 도시 선제적 조치의 일환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는 수도권 방문 자제 및 방문자들의 적극적인 PCR 검사를 당부하고 있으며 점촌역,  시외버스터미널 등에 현수막을 걸고 대인소독기를 설치하여 외부에서 오는 관광객들에게  소독기 통과 및 발열체크를 안내하는 등 철저한 방역체계를 유지하고 있다.







상주문경로컬신문 기자
<저작권자 © 상주문경로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문경시 인기뉴스

오피니언

포토뉴스

의회소식

기관/단체

최근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