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 공공산후조리원, 건축설계공모 당선작 선정

연원동에 모자동실 13실 규모로 2022년 완공 예정

기사입력 21-01-20 07:28 | 최종수정 21-01-21 12:33

본문

d3ab528a0feb65bb31bfe334b9231adb_1611095231_2821.jpg
              상주시 연원동에 건립되는 공공산후조리원 건축설계공모 당선작 조감도(사진-상주시 제공)

상주시보건소(소장 이인수)는 연원동에 건립하는 공공산후조리원 건축 설계공모 당선작으로 ㈜인오건축사사무소와 ㈜라움건축사사무소의 공동 응모 작품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상주시보건소는 응모한 7개 작품을 대상으로 지난해 12월 28일 외부전문가로 구성된 상주시 공공산후조리원 건축설계공모 심사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이같이 결정하고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을 발주했다. 

 

설계업체 측은 “감염 예방을 위해 차별화된 산후조리원 공간, 산모와 아이를 위한 쾌적한 공간, 산모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 구성을 중점으로 설계했다”고 설명했다.

 

심사위원회는 당선작 외 우수작 2개, 가작 2개 작품을 선정했다.

 

이인수 보건소장은 “출산 후 산모와 아이가 선물 같은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친환경 소재를 사용한 안전한 공간으로 만들어 전국 최고의 경북형 공공산후조리원이 되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상주시는 분만산부인과 설치와 함께 건강한 임신ㆍ출산 환경을 조성해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도시가 되도록 공공산후조리원 건립을 추진 중이다.

건축 규모는 지상 2층(연면적 1,652㎡), 모자동실 13인실로 지난해 6월 부지 매입을 끝내고 공공건축위원회의 심의ㆍ승인을 받았으며 2022년 완공 예정이다.





상주문경로컬신문 기자
<저작권자 © 상주문경로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상주시 인기뉴스

오피니언

포토뉴스

의회소식

기관/단체

최근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