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재현 상주시의회 의장, 지역 현안사업을 위한 국회방문

기사입력 20-07-28 18:40 | 최종수정 20-07-28 18:40

본문

ef685e077b69aff7b84bc4cb4f8f2739_1595929164_0569.jpg

​     정재현 상주시의회 의장은 28일 진선미 국토교통위원장을 만나 문경~상주~김천 내륙철도의 예비타당성 조사의   

         조속한 통과와 조기 건설을 요청했다.(사진제공-상주시의회)


정재현 상주시의회 의장은 28일 진선미 국토교통위원장을 만나 수서~김천~거제를 연결하는 중부내륙 철도 구간 중 유일한 미 연결 구간인 문경~상주~김천 내륙철도의 예비타당성 조사의 조속한 통과와 조기 건설을 요청했다.

정재현 상주시의회 의장은 “정부는 지역 간 발전의 기회균등 촉진 및 지역발전 역량을 높이고 수도권과 중·남부지역의 지역 경제 거점을 아우르는 신성장 벨트 구축으로 지역 균형발전의 축을 완성하기 위해 중부선 철도 건설에 나섰지만,

다른 구간들이 손쉽게 공사에 들어간 것과 대비해 문경~상주~김천 구간의 지연으로 상대적 박탈감마저 든다”며 “현재 상주시의 최대 현안인 서울 수서와 경남 거제를 잇는 중부선 철도 가운데 미 연결 구간인 문경~상주~김천 구간의 조기착공과 예비타당성 조사의 조속한 통과를 요청드린다”고 전했다. 

현재 중부내륙철도 수서~문경 구간은 공사가 진행 중이고 남부내륙철도 김천~거제 구간은 기본계획 수립 중인 반면에, 이 두 구간을 잇는 문경~상주~김천 구간만 단절되어 있다.

그간 국가 철도 계획에서 외면 받아 온 상주시민 모두가 간절히 염원하고 있지만, 사업의 경제성 부족이라는 벽에 막혀 문경~상주~김천 구간(73km)만 미 연결 상태이다. 




[이 게시물은 상주문경로컬신문님에 의해 2020-07-28 18:41:18 전국뉴스에서 이동 됨]
상주문경로컬신문 기자
<저작권자 © 상주문경로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물동정 인기뉴스

오피니언

포토뉴스

의회소식

기관/단체

최근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