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소상공인 카드수수료 지원 사업 실시

2019년도 매출액 1억 5천만원 이하 소상공인 대상

기사입력 20-05-04 13:49 | 최종수정 20-05-04 13:49

본문

ee3ca747e0ee549322a04929cfbf8991_1588567753_6938.jpg


문경시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을 위해 카드수수료 지원 사업을 5월 4일부터 본격 시행한다.

 

이번 사업은 총 6억5천4백만원의 사업비로 경상북도와 문경시가 반반씩 부담해 관내 소상공인에게 카드 수수료를 지원한다.

 

신청대상은 전년도 매출액이 1억 5천만원 이하인 관내 소상공인이고, 지원 금액은 전년도 카드 매출액의 0.8%이내로 최대 50만원까지 지원하며 신청일 기준 30일 이내에 신청계좌로 지급할 예정이다.

 

신청방법은 방문 없이 온라인으로만 가능하며 해당 홈페이지(https://행복카드.kr)를 통해 사업자등록증과 통장 사본을 찍어 이미지 파일 업로드를 통해 간편하게 신청할 수 있다.

 

변상진 일자리경제과장은 “코로나19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만큼 이번 카드수수료 지원사업과 같이 소상공인들에게 직접적이고 실질적으로 지원되는 정책 마련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게시물은 상주문경로컬신문님에 의해 2020-05-04 17:35:59 문경시에서 이동 됨]
상주문경로컬신문 기자
<저작권자 © 상주문경로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기관단체 인기뉴스

오피니언

포토뉴스

의회소식

기관/단체

최근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