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1-23 07:01:12

상주시장 재선거 예비후보

편집국장기자 | 입력 2020.01.10 15:16 | 수정 2020.01.10 15:16




조남월 상주시장재선거 예비후보, 40년 행정가. 준비된 시장 기자회견

지역발전을 위한 10대 공약 발표

 




오는 4월15일 실시되는 상주시장 재선거에 출사표를 던진 조남월 상주시장 예비후보가 1월17일 본인의 선거사무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40여 년의 행정경험으로 모든 역량과 노력을 다해 상주시를 번영된 도시로 업그레이드 하겠다고 밝혔다.

 

조남월 예비후보는 1977년 화서면에서 9급 공무원으로 공직생활을 시작하여 상주시 행정복지국장, 영덕 부군수, 경북도 환경산림국장, 영천부시장을 역임했으며, 지난해 12월 경북농민사관학교장으로 퇴임했다.

 



그는 상주시의 농업인, 자영업자, 회사원, 공무원, 시민 모두가 위기의식을 느끼고 있다며 소통과 화합으로 조속히 시정 현안사업을 해결하고 시정을 정상화 시켜 상주 발전의 동력으로 삼겠다며 다음과 같이 상주시민을 위한 대표 공약을 발표했다.

 

1)경북농민사관학교 본부를 경북대 상주캠퍼스로 이전 유치하여 캠퍼스 산단을 조성하겠다.
2)국가 균형 발전을 위해 상주에 공공기관을  유치하겠다.
3)고속철도시대 도래에 대응 상주를 대한민국 교통.물류.유통 중심의 복합도시로 만들겠다.

 

4)농업관련 과 단체 직제를 농산유통국으로 확대 개편하겠다.
5)일자리 확보를 위해 상주출신 경북대 입학생에게 장학금 지급
6)백두대간, 낙동강 중심으로 테마가 있는 관광개발
7)종합예술회관 건립, 노인회관 이전 신축, 상주추모공원 건립하겠다.

 

8)중앙시장 주차장 현대식으로 추진하여 주차난 해소, 소상공인 지원 대책 강구
9)기업규제 완화와 지원 확대
10)낙후지역을 특화하는 균형개발과 천봉산 일대 공원 조성

 

조남월 예비후보는 상주 남장 출신으로 상주초, 상일중, 상주고등학교를 졸업하고 한국방송통신대(법학전공), 경북대 대학원(도시 및 지역개발 전공) 정책 정보화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조남월 前영천부시장, 상주시장재선거 출마 예비후보 등록

 




조남월 전)영천부시장· 전)경북농민사관학교장이 상주시장재선거에 출마하기 위하여 1월 3일 오전 9시 상주시선거관리위원회에 예비후보자로 등록했다.

 

조남월 예비후보자는 40년 공직경험을 통한 준비된 시장으로 침체된 상주 경제를 살리고 농업의 메카! 더 큰 상주 도약을 위해 출사표를 던졌다고 밝히고

 

상주의 변화에 가장 적합한 후보는 바로 자신이라면서 “새롭게 다시 시작하는 상주”는 시민들과 함께 소통하는 행정을 할 것 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시민에게는 겸손하고 공직사회에는 “강한 리더십”을 발휘하여 가장 행복한 도시 “더 큰 상주 건설”를 만들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조남월 예비후보는 이날 후보 등록을 마친 뒤 상주시 충혼탑을 찾아 참배한 후 전통 재래시장을 방문하는 등 본격적으로 시민과의 소통을 시작했다.

 

<상주시장재선거 예비후보자 조남월 이력사항>

 

 



성명

조 남 월 (趙 男 越)

생년월일

1959923

본적

상주시 남장동 9(본관 : 豐壤)

 

 

<학력>

  상주초등학교(26회), 상일중학교(4회), 상주고등학교(23회),
  한국방송통신대학 법학과 졸업
  경북대 정책정보대학원 정책정보학 석사(도시 및 지역 개발)

<경력>

  상주군 9급 공채(화서면사무소 근무)
  지방행정사무관 승진(고령군 의회 전문위원, 성산면장, 경북도청 인사팀장)
  지방서기관 승진(경상북도 자치행정과장. 상주시 행정복지국장, 영덕 부군수) 
  지방부이사관 승진(경북도청 환경산림국장, 영천 부시장),
  지방이사관(2급) 명예퇴임
  경북 농민사관학교 학교장

<상훈>

  홍조근조훈장(대통령)
  국가발전유공 근정포장(대통령)
  모범공무원 국무총리 표창, 자랑스런 공무원(내무부)

 

 


 

        

        < 저작권자ⓒ 상주로컬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상주로컬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 하세요
twitter facebook
0